인플루언스, 위대한 영향력
인플루언스, 위대한 영향력
스포츠 선수들의 영향력으로 선교의 의미
  • 김희돈 기자
  • 승인 2019.01.04 14:32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이영표 해설위원, LA 다저스 최고의 선발투소 클레이튼 커쇼, SK와이번스 힐만 감독의 공통점은 ‘영향력’이다.

이영표 해설위원 (사진=CGN제공)

 

CGNTV는 오는 10일과 11일 신앙있는 스포츠 선수들의 영향력을 다룬 특집다큐멘터리 ‘인플루언스, 위대한 영향력’을 방영한다고 밝혔다.

스포츠 선교단체 FCA(Fellowship of Christian Athletes)사역을 중심으로 이 시대 선교의 의미를 찾아보는 내용이다.

1954년 미국에서 설립된 FCA(Fellowship of Christian Athletes)는 500여 개 캠프와 2만여 개의 성경공부 모임을 통해 코치와 선수들이 믿음 안에서 성장하도록 돕고 있으며, 한국에서는 2017년 시작됐다.

LA 다저스 클레이튼 커쇼 (사진=CGN제공)

 

현역 최고 선발투수 클레이튼 커쇼(LA 다저스)와 지난해 한국시리즈 우승팀인 SK 와이번스의 트레이 힐만 감독 모두 FCA 출신이다.

운동실력만큼이나 많은 선행으로 알려진 커쇼는 “훈련은 할 수 있어도 능력은 하나님의 선물”이라며 “사람들에게 선한 영향력을 끼치고 싶다”고 고백한다.

SK와이번스 힐만 감독 (사진=CGN제공)

 

한국시리즈에서 SK와이번스를 우승으로 이끈 힐만 감독은 “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는 가장 쉬운 방법은 섬김”이라고 신앙관을 전한다.

이 방송에서는 또 내레이션을 맡은 이영표 해설위원의 스포츠 선교 활동을 조명한다. 미국을 비롯해 한국, 일본, 태국, 라오스, 남아공 등의 스포츠를 매개로 한 역동적인 선교 현장을 찾아 선한 영향력이 어떻게 세상에 전파되는지 알아보고, 차세대 선교에 대한 새로운 패러다임과 가능성을 제시한다.

(사진=CGN제공)

 

커쇼, 이영표, 브리검, 린드블럼, 윌슨 등 국내외 스포츠 스타들의 신앙고백을 담은 ‘인플루언스, 위대한 영향력’은 2부작으로 오는 1월 10일(목), 11일(금) 오전 9시 30분 CGNTV에서 방송된다.

▶ 방송일시: 2019년 1월 10일(목), 11일(금) 오전 9시 30분 (2부작)

▶ 내레이션: 이영표 해설위원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